레드피쉬의 식도락

redfish.egloos.com



[청담동]엘레나영-맛있는 복숭아타르트 레드피쉬 [NEW]


이승엽선수가 전성기때 몰아치기에 능했는데 저도 전성기는 아니지만 '몰아치기' 를 좋아합니다.
최근 방문한 디저트가게중 가장 맘에 들었던 엘레나영, 한달사이에 벌써 4번째 방문입니다.

포스팅은 최근 두번의 방문을 합쳐서 올려봅니다-_-;; 요즘 귀찮니즘이...


제일 좋아하는 복숭아 타르트(6천원)는 무조건 먹어야하고, 이날은 바나나 타르트(6천원)도 하나 주문했습니다.
아, 이날은 혼자서 방문했습니다! 혼밥, 혼술, 혼디! 전부 다 좋아합니다.


향도 좋고 달달함, 복숭아의질감 모두 맘에 듭니다. 강추메뉴!


바나나 타르트는 바나나 풍미가 아주 짙진 않은데 달달 부드럽게 잘 만들었네요, 역시 기본이상은 다 합니다.
개인적인 취향으론 초콜릿의 풍미를 좀 더 적극적으로 느낄수 있었음 더 좋지 않을까 싶은데,
밸런스는 지금이 더 좋을것 같기도 합니다.


이건 다른날 방문, 커피잔이 이쁘네요, 역시나 이번에도 복숭아 타르트는 무조건 주문하고, 귤 타르트도 하나 주문했습니다.
사실 포장해서 여기 타르트 전메뉴를 클리어했습니다만..ㅎㅎ


귤 타르트도 맛있네요, 다만 복숭아 타르트가 좀 압도적으로 맛있는 느낌, 향부터 제 취향이라.,..


미리 예약하면 좀 더 큰사이즈로도 주문이 가능하다고 합니다.


파스타를 비롯한 이탈리안 음식들도 주문이 가능한데 이날은 간단히 바질페스토파스타(1만6천원)를 맛보기로~


알단테(al dente)로 잘 익혀낸 식감도 좋고 바질향도 그윽하니 좋은데 간이 좀 진하면 좋을것 같습니다.
제가 워낙에 파스타는 좀 간이 센걸 좋아해서....


큰 사이즈의 복숭아 타르트는 제가 주문한거였습니다. 맛은 여전한데 먹기는 작은 사이즈가 좀 더 편하긴 합니다.
특별한날에 선물로는 좋을듯 싶은데 먹기에는 역시나 작은걸 여러개 사서 먹는게 편할것 같습니다.






복숭아 타르트는 계절이 바뀌면 없어진다고 하니 슬프네요-_-;; 조만간 한번 더 들러서 맛봐야 할것 같습니다.
당분간 타르트하면 여기가 가장 먼저 떠오를것 같습니다. 개인적으론 올해의 디저트!

주소 : 서울 강남구 청담동 121-52
연락처 : 02-511-7433



덧글

  • 고양이씨 2017/09/07 12:11 # 답글

    장미꽃같이 만들어진 복숭아 형태가 엄청 아름답네요.ㅠㅠ 예쁘다.
  • 레드피쉬 2017/09/09 01:14 #

    ㅎㅎ넵 ㅎㅎ 맛있고 이쁘고ㅎㅎ
  • 만다린 2017/09/07 16:23 # 답글

    그냥 지나쳤었는데 이쪽에 이런 곳이 있었네요, 한번 방문해보아야겠어요 모양도 예쁘고 맛나보여요 *_*
  • 레드피쉬 2017/09/09 01:14 #

    ㅎㅎ넵ㅎㅎ 한번 들러서 맛보세요ㅎㅎ
  • 2017/09/07 17:49 # 답글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2017/09/09 01:13 # 비공개

    비공개 답글입니다.
  • 참치샌드위치 2017/09/08 01:16 # 답글

    안녕하세요. 평소 올려주시는 글과 사진들은 잘 보고 있습니다.
    이 포스팅을 보고 엘레나영을 방문했고, 맛있는 타르트를 먹을 수 있었습니다. 감사합니다!
  • 레드피쉬 2017/09/09 01:13 #

    ㅎㅎ잘 보고 계시다니 감사합니다^^ 만족스러웠나요?ㅎㅎ
  • 참치샌드위치 2017/09/09 15:52 #

    네 만족했습니다. 집에서 멀어서 재방문이 어려운 게 아쉽네요.ㅎㅎ
  • 레드피쉬 2017/09/10 09:17 #

    다행이네요^^ㅎㅎ 저도 집에서 한시간 걸립니다..ㅎㅎ
댓글 입력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