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드피쉬의 식도락

redfish.egloos.com



[신사동]송Chef-요즘 핫한 중식당 레드피쉬 [중식]


요즘 핫한 중식당인 송chef.


메뉴판


단무지, 쟈차이, 배추김치


점심이니깐 간단히 칭타오 한병만!


육즙 돼지고기 탕수육 2만3천원

나오는 순간 다른 중식당 한곳이 떠올랐는데 알고보니 여기 사장님이 그곳 출신이라고 하시네요.
사실 손님입장에선 어디가 원조고, 어디가 정통성을 가진건지 이런건 별로 중요하지 않죠, 맛있고 합리적인 가격이 중요할뿐!


탕수육 소스는 이렇게 따로 제공하는데 적당히 신맛이 있는게 괜찮네요


폭신한 스타일의 탕수육, 사실 튀김옷은 거의 거들뿐, 돼지고기 함량이 상당한 탕수육입니다.


대충 이정도? 돼지고기 퀄리티도 좋고 적당한 육즙도 있고 맛있는데 튀김내공을 느끼기는 힘든게 좀 아쉽네요-_-;;
저는 탕수육을 튀김요리로 생각하기에...

그래서 사실 저는 일일향 스타일의 탕수육을 딱히 선호하지 않습니다.


뒤늦게 제공하는 양파의 단맛이 꽤나 좋았고,


난자완스 3만5천원

유명한 메뉴중 하나인 난자완스. 대성관에서는 메뉴선택권이 없어서 못 먹었는데 이날은 제맘대로 주문했습니다.
사실 이런 스타일의 중식을 좋아하는편은 아닌데, 편식하지 말고 골고루 먹어야죠!


죽순 식감 좋고,


표고버섯도 향이 좋네요.


사실 겉은 바삭, 속은 촉촉한 스타일을 기대했는데 전체적으로 촉촉한 스타일.

맛 자체는 괜찮은데 제가 이런류의 요리랑은 잘 안 맞나봅니다. 가격대비 만족도가 높진 않네요


옛날짬뽕 8천원

짬뽕은 오징어칼질이나 채썰어낸 돼지고기 등 약간 마일드한 영빈루 스타일이 아닌가 싶은데,
일일향이 또 비슷한 스타일이죠?


짬뽕은 면도 그렇고 국물도 고개를 가웃거리게 만들던...


잡채볶음밥 + 계란후라이 9천원

맨밥을 더 선호하는분들도 계시겠지만 저는 잡채밥에 볶음밥이 나오는게 훨씬 더 좋습니다.
계란후라이는 메뉴명에 넣을정도면 가격에 일부포함된 의미일텐데 만듦새에 좀 더 신경쓸 필요가 있을것 같습니다.


적당히 잘 볶아진 볶음밥과 잘 어울리는 잡채. 다른분들 포스팅에서 봤던 불맛은 거의 느끼질 못했습니다.


곁들이는 조갯국이 참신하네요, 맛도 준수하고!







오픈하자마자 많은 식도락가들의 이목을 주목시킨 중식당인데 저한텐 일일향의 약간 업그레이드 버전정도로 느껴집니다.
기존 일일향보다 좀 더 만족도가 높았으니 그래도 청출어람했다고 봐야겠죠?
주변분들 평이 제 경험보다 훨씬 좋아서 한번쯤은 더 방문해볼까 싶습니다.

주소 : 서울 강남구 신사동 507-11
연락처 : 02-546-1178



덧글

  • 2017/10/08 11:55 # 답글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댓글 입력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