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드피쉬의 식도락

redfish.egloos.com



[광화문]오가와-개인적으론 아쉬웠지만 인기많은 스시집 레드피쉬 [스시]


강북권에서 가장 인기있는 스시집중 한곳인 오가와.

청담/신사/압구정은 스시격전지라 전쟁중이지만 이동네에선 오가와가 독보적으로 인기가 많습니다.
실력으론 몰라도 적어도 인기만큼은 강남권 스시집들 전혀 부럽지 않은곳이기도 합니다.

예전부터 얘긴 많이 들었는데 개인적으론 첫방문이였습니다.


런치 1,2부 / 디너 1,2부 모두 만석이 된다고 하는군요-_-;; 이런곳이 또 있나요?


저녁에 방문했고 단일코스(1인당 7만원)로 진행됩니다.


고소한 전복죽으로 시작하네요, 흔한(?) 차왕무시(일본시계란찜)보다 오랜만에 만나서 반가웠습니다.


간단히 생맥주한잔!


츠마미로 나온 히라메(광어)


적당히 차지게 숙성됐는데 한점크기가 상당하네요, 예전엔 이런 스타일이 좋았는데 요즘은 좀 부담스럽습니다.


마다이(참돔)


미소시루(일본식된장국)는 초반부터 제공되는데 2번정도 리필해서 먹었습니다.


주도로와 아카미의 중간쯤 되는 부위.


하마치(새끼방어)

작은크기의 양식방어를 하마치라고 하는데 주로 일본에서 수입됩니다. 첫점, 두번째점 모두 예상못한 재료였는데,
샤리양에 비해서 재료양이 압도적으로 많은 전형적인 가분수 스시입니다.

 
차가움이 확 느껴졌던 홋코쿠아카에비(북쪽분홍새우)


우니(성게소)의 퀄리티는 다소 아쉬웠고,


벌써 집에 가라는 아나고(붕장어)?

가시 제거도 좀 더 신경쓰셔야 할것 같고, 흔치 않게 좀 비렸습니다-_-;;

 
오도로


마다이(참돔)


타이라가이(키조개)


아카가이(피조개)

이날 가장 괜찮았던 재료!


엔가와(담기골살)


역시 예상치 못한 타이밍의 아와비(전복)


코노시로(전어)

이것도 좀 비렸네요-_-;; 요즘 들어 제가 가장 좋아하는 재료입니다.


뭐였더라-_-;;


사케(연어)


부재료(깨,시소,생강)의 양이 조금 많긴했지만 그래도 시메(초절임)가 괜찮아서 맛있었던 사바보우즈시(고등어봉초밥)


야마이모(산마)와 도로의 조합도 생각보다 괜찮았고,


다마고(계란)


우동


마무리는 큐리(오이)마키.






후식으로 매실차가 나왔는데 사진이 없네요, 앞에 조금 나온 츠마미를 제외하면 구이/튀김없이 스시만 나오는 직구스타일입니다.
요즘 양이 조금 줄긴했지만 부족하진 않고 적당히 배불렀네요, 저녁1부타임에 먹었는데 2부역시 만석.
솔직히 먹으면서 아쉬움이 많았는데, 일단 초밥의 제일 기본인 샤리가 너무 딱딱하고 껌씹는것 같이 찰기가 있네요-_-;;
게다가 재료가 너무 커서 밸런스도 무너진 느낌이고, 묘하게 엄숙한 분위기가 먹기 편한스타일은 아니였습니다.
가본적은 없지만 예전 수사집들이 이런 스타일일려나요?
많은분들이 좋아해주는곳이긴한데 저하고는 안 맞는것 같습니다.


주소 : 서울 종로구 당주동 5
연락처 : 02-735-1001


덧글

  • 아르파라존 2017/10/20 11:20 # 답글

    강북에서 접근성좋고 가성비 좋았던곳인데, 이제 가성비가 좋은가 하면 그것도 약간 애매해져버렸죠...
  • 레드피쉬 2017/10/30 07:33 #

    솔직히 여기보다 저렴하고 맛있는곳들 예전엔 없었을지 몰라도 지금은 엄청 많습니다ㅎㅎ
  • 2017/10/20 15:12 # 답글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2017/10/30 07:32 # 비공개

    비공개 답글입니다.
댓글 입력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