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드피쉬의 식도락

redfish.egloos.com



[서교동]문차이나-중식포차 레드피쉬 [중식]


맛이차이나 조승희셰프의 두번째 선택은 중식포차 문차이나.

원래 문샤인 있던자리에 콜라보로 만든 업장으로 알고 있는데, 추석 연휴때 다녀왔습니다.
좀 지난 포스팅이죠? 스시집외에는 사실 그때그때 바로 포스팅 하지 않아도 괜찮다는 생각이 있습니다.


메뉴판


기본으로 제공되는 자챠이가 좋은 기본 안주.


상큼한 오이가 사실 술 안주로 더 좋습니다.


일단 간단히 칭타오로 목을 축이고,


오향장육 고수샐러드 1만8천원

맛이차이나는 대중적인 중식을 지향하는 느낌이라면 여긴 좀 더 매니아틱한 메뉴들이 제법 있습니다.
이날은 몇가지 재료가 없어서 주문못한 메뉴들도 있지만, 일단 맘에 들었던 오향장육 고수 샐러드.,


고수를 좋아하냐 아니냐에 따라 호불호가 갈릴듯 싶은데 고수에 대한 거부감이 없는분들은 대부분 맛있게 드실듯!


산라탕 1만5천원

메뉴명 그대로 '시고 맵고' 의 두가지 맛을 잘 살린 음식인데, 역시나 맘에 듭니다.
제가 다른분들에 비해서 신맛을 꽤 즐기는것 같습니다.


노주노교 500ml 2만5천원

연량고량주보다 노주노교가 가격도 저렴하고 맛도 더 괜찮다고 주류 리스트에 넣었던데 맛보니 동의합니다.
역시 스시집에선 와인/샴페인보단 사케가 더 잘 어울리고, 중식에는 소주/맥주보다 백주가 더 잘 어울리는것 같습니다.


팔보채 3만9천원

맛이차이나에 없는 메뉴들로 즐길랬는데 셰프님의 추천으로 주문한 팔보채.
양은 살짝 줄이고 대신 들어가는 해산물의 퀄리티를 업그레이드 시켰는데, 전복, 오징어 등의 퀄리티도 좋았지만,

이날의 주인공은 문어. 스시집들 긴장시킬 정도로 부드럽게 잘 조리된 문어가 상당히 인상적이였습니다.
설명을 들으니 정식당에서 사용하는 문어와 같은걸 사용한다는 설명.







좀 더 늦은 시간, 좀 더 매니아틱한 중식 음식들을 가지고 오픈한 조승희셰프의 두번째 업장, 문차이나.
워낙 실력 좋은 셰프가 운영하는곳이라 맛은 보장되는곳인데 늦은시간 중식이란 메뉴가 얼마나 손님들에게 어필할지가
관건이 아닐까 싶습니다. 인근 '진진'이 장사잘되는걸보면 수요가 없진 않을것 같은데,
개인적으론 진진보다는 만족도가 훨씬 높았습니다. 제 취향이 그런건지는 몰라도....

주소 : 서울 마포구 서교동 465-11 동진빌딩 1층
연락처 : 02-3144-0922



덧글

  • 2017/10/23 09:09 # 답글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댓글 입력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