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드피쉬의 식도락

redfish.egloos.com



[대흥/공덕]대흥손칼국수-수제비 레드피쉬 [NEW]


자, 슬슬 마포/공덕쪽 식당들 소개해봅니다. 

제가 전공을 3번 바꿨는데 이번에는 마포/공덕으로 바꿀까 합니다.
원래는 건대부근 식당에서 돼지고기로, 다시 스시로, 이젠 마포/공덕으로!!

제가 수제비를 나름 좋아하는데 산책하다가 수제비 판매하는 식당이 보여서 '찜'해두었다가 방문했습니다.


원래는 조그만한 분식집이였다가 확장해서 지금의 모습이 아닐까 싶습니다.

 
메뉴판

가격 착하죠? 황태정식이 좀 생뚱맞은 메뉴인데 '만두' 정도가 대신했으면 더 좋았을뻔 했습니다.
근데 주변에 보니 황태정식을 엄청 드시더군요-_-;;


개인당 밥이 조금 나오고,


주문하면 깔리는 밑반찬.

사실 깍두기와 배추김치 두가지만 나오는게 보통인데 무려 칼국수/수제비집에서 5가지나 나옵니다.
손님입장에서 나쁘진 않습니다만 양은 조금 적게 담아주는게 좋을것 같습니다.


일행분이 주문한 칼제비 6천원

칼국수+수제비란거 모르시는분 안 계시죠? 저는 냉동삼겹살을 줄여서 부르는 '냉삼'도 당연히 다들 아실줄 알았는데,
주변에 냉채삼겹살, 냉면+삼겹살 이냐고 묻는분들이 계셔서 혹시나 해서 적어봤습니다.


다른건 동일할테고 칼국수면만 따로 맛봤는데 역시 저는 수제비파!


수제비 6천원

수제비는 수(手)+접(摺)이에서 온 설이있는데, 찾아보니 수+제비, 제비뽑기할때 그 제비. 어떤 방식인지 아시죠?
밀가루 반죽을 떼어내는 방식의 조리법과 비슷해서 붙은 명칭이란 설이 있는데 좀 더 설득력있어 보입니다.


딱봐도 제품 아니고 직접 떼어낸 수제비. 식감/익힘 모두 준수합니다.


국물이 깔끔/밋밋 사이에서 아슬하게 줄타기하는 느낌인데 좀 더 진하면 더 맛있을것 같습니다.
이런 깔끔한 국물 좋아하는분들은 좋아하실듯!


Break Time 도 있으니 참고하시고,







양 푸짐하고, 가격 준수하고, 맛 기본이상이니 수제비가 먹고 싶을땐 종종 오게 될것 같습니다.
거리는 조금 더 멀지만 수제비집 한군데 더 방문할 예정이니 따로 포스팅해보겠습니다.
기분좋게 한그릇 잘 먹고 나왔습니다.

주소 : 서울 마포구 백범로16길 9 (대흥동 215)
연락처 : 02-717-1306


덧글

  • 2018/07/05 02:23 # 답글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2018/07/06 11:23 # 비공개

    비공개 답글입니다.
  • kihyuni80 2018/07/05 21:41 # 답글

    이제 건대 포스팅은 잘 안 보이겠군요. (털썩)
  • 레드피쉬 2018/07/06 11:23 #

    아마도요...ㅎㅎ
댓글 입력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