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드피쉬의 식도락

redfish.egloos.com



[석촌]송Chef-유명중식당의 분점 레드피쉬 [NEW]


2년전쯤인가요? 혜성같이 등장해서 금방 핫해지더니 석촌역 인근에 이렇게 번듯한 건물까지 올려서 분점을 오픈한 송chef.


메뉴판도 멋지게 만들었는데 긴장했는지 사진을 못 찍었습니다-_-;;

인터넷에 검색하면 어렵지 않게 찾아볼수 있으니 참고하시고,


배추김치, 단무지, 맛이 괜찮아서 리필까지 하게 만들었던 자챠이(榨菜)


전가복 7만원

꽤 고가의 메뉴라 사실 딱히 주문해서 먹은기억이 없는데 여기 대표메뉴라고 해서 무리해서 주문해봤습니다.
아무리 대표메뉴라도 부영각의 류게다리나 해삼갈비처럼 15만원씩 받으면 참아야하지만...


간도 적당하고 오징어 손질/선도 모두 훌륭합니다.


식감은 괜찮았는데 묘하게 비릿한맛이 강하게 남았던 전복.


해삼의 퀄리티도 조금 아쉬웠구요


새우 퀄리티는 또 좋네요. 재료의 편차는 조금 감안하고 먹어야죠.


난자완스 3만5천원

보이면 종종 주문하는 메뉴지만 어떤게 맛난 난자완스인지 먹어도먹어도 잘 모르겠습니다-_-;;
유명하다는곳에서도 몇번 먹어봤는데 오히려 저는 의외의 중국집에서 맛있게 먹었던것 같기도 하고...


비쥬얼은 끝내주는데 겉은 바삭(조금 과하게 바삭한 느낌이긴했지만)한데 속이 좀 퍽퍽하네요-_-;;
자주 다니는 일행분은 평소에는 이것보다 훨씬 촉촉하고 맛있다고 하던데...


문제의 옛날짬뽕 8천원

요리류는 생각보다 빨리 나왔는데 식사인 짬뽕은 점심 메인시간을 비켜갔음에도 꽤 시간이 지나서 나왔습니다.


면도 배달짬뽕처럼 붙어있으면서 불어있었고,


불맛은 잇었지만 야채도 흐물흐물.


면이 국물을 흡수해서 그런지 양도 적었지만 낮은 온도(온도감X)가 너무 아쉬웠습니다.
혹시 주방에서 만든후 홀과 소통이 안되서 시간이 꽤 지난후 가져다준건 아닌지?






이번 방문은 짬뽕때문에 유난히 좀 아쉬웠네요.

주소 : 서울 송파구 백제고분로 357
연락처 : 02-421-1178


덧글

  • 2018/09/03 12:15 # 답글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2018/09/04 10:28 # 비공개

    비공개 답글입니다.
  • ㅇㅇ 2018/09/04 12:21 # 삭제 답글

    석촌점은 갈때마다 짬뽕맛이 들쑥날쑥 하더군요
  • 레드피쉬 2018/09/06 09:27 #

    한번밖에 못 가보긴했습니다ㅎㅎ
  • kihyuni80 2018/09/04 20:42 # 답글

    얼마전에 전주에서 먹은 전가복이 7만원이었는데, 거긴 말린 전복으로 추정되는 재료도 있고...해서 적당히 납득가는 가격이긴 했습니다.
    같은 7만원이라 그게 생각났네요.
  • 레드피쉬 2018/09/06 09:27 #

    ㅎㅎㅎ여긴 땅값이 있으니깐요ㅎㅎ
댓글 입력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