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드피쉬의 식도락

redfish.egloos.com



[이대/대흥]부성감자탕-뼈해장국, 즉석감자전 레드피쉬 [NEW]


점심메뉴로 감자탕을 결정하고 고민을 하기 시작했습니다.

개인적으로 가장 좋아하는 성수감자탕으로 갈까? 아님 인근에 새로운곳으로 가볼까?
주변 지인분들 블로그를 탐독하다가 멀지 않은곳에 괜찮아 보이는 감자탕집이 있어서 방문했습니다.

24시간 영업하는 원조부성감자탕.


메뉴판

감자탕집이니 당연히 '감자'가 있을테고 감자를 이용한 요리를 판매하는게 이상하지 않은데 '즉석감자전'이란 메뉴가
감자탕집에서 좀 생소하게 느껴집니다. 오히려 양선지, 콩나물, 선지 해장국은 익숙한 느낌.

참고로 감자탕은 돼지의 감자뼈부위가 아닌 진짜 감자(potato)가 들어가서 감자탕이란 설이 유력합니다.


아마도 직접 담근 김치 두종류, 독특하게 양배추쌈이 나옵니다.


뼈해장국 7천원

기분탓인지 모르겠지만 테이블에서 끓여가면서 먹는 감자탕보다 다 끓여서
나오는 뼈해장국이 더 맛난 경우가 많더라구요.
 
물론 저녁에 술 안주로 먹으면 사리도 넣고 볶음밥도 먹고 해야하니 감자탕을 주문하겠지만,
점심에 식사로 가면 저는 주로 뼈해장국을 주문하는편.


제법 발라먹을게 있는 뼈, 적당히 부드럽고 고소합니다.


이곳의 차별화 포인트는 국물인것 같은데 꽤 얼큰합니다.
호불호가 갈릴수도 있겠지만 우리나라 사람들은 대부분 얼큰한 국물 좋아하죠?

들깨가루가 들어가지 않아서 국물이 개운한것도 제 취향이네요.


즉석감자전 1만원

메뉴명에 어울리게 주문을 하면 그제서야 감자손질을 하고 갈아내는 소리가 들립니다.
마치 중국집에서 주문하면 웍 소리가 들리는곳이 맛있듯이 여기도 기대가 됩니다.

 
좀 더 바삭하게 부쳐내면 좀 더 맛있을것 같은데 어쨋든 소중한 술안주.


흰쌀밥이면 더 좋았을텐데 흑미 섞인 밥이라도 말아줘야죠.


맛있게 잘 먹었습니다.








합리적인 가격에 얼큰하고 개운한 스타일의 국물을 즐길수 있는 부성감자탕,
24시간 영업하니 늦은시간 일이 끝나는 제겐 꽤 매력적인곳입니다.
재밌는 즉석감자전도 있고, 다음번엔 감자탕 시켜놓고 소주 몇잔 찌껄여 봐야겠습니다.

주소 : 서울 마포구 대흥로28길 3 
연락처 : 02-703-1477


덧글

  • 2018/11/01 16:16 # 답글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2018/11/03 14:19 # 비공개

    비공개 답글입니다.
  • kihyuni80 2018/11/01 20:30 # 답글

    24시간 한다는게 장점이겠네요.
  • 레드피쉬 2018/11/03 14:19 #

    ㅎㅎㅎ넵ㅎㅎ 일 마치고 한잔하기딱..ㅎㅎ
댓글 입력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