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드피쉬의 식도락

redfish.egloos.com



[신사역/논현동]신사김밥수제비-딱 내취향인 김밥과수제비 레드피쉬 [강남편]


요즘 공사때문에 신사역 인근에 자주 가는데 따끈따끈한 오늘 점심에 들른 신사김밥수제비입니다.

어릴땐 별로 안 좋아했던 음식인데 요즘 가끔 수제비가 먹고 싶을때가 있습니다.


메뉴판


직접 담그는지 확인은 못했지만 배추,고춧가루 모두 국내산을 사용합니다. 수제비/칼국수와 곁들이지 괜찮은 배추김치.


신사 김밥 3천원

비쥬얼 보자마자 '내 취향이야'라는 생각이 들었던 김밥.
나름 김밥 좋아해서 종종 먹는데 요즘 많이 보이는 고급 재료 혹은 독특한 재료들 들어간 김밥들을 딱히 선호하지 않습니다.


흔한 햄도 사용하지 않았네요, 단무지, 어묵, 오이, 당근, 우엉, 계란 등의 재료가 어느하나 튀지 않습니다.
밥이 아주 약간만 더 많았다면 좀 더 밸런스가 좋았을텐데 어쨋든 최근에 먹은 김밥중 가장 맘에 듭니다.


수제비 5천원

원래 국수/수제비 같은 음식은 저렴해야 제맛이라 생각하는데 요즘은 안 그런곳들도 많죠?
제품사용하지 않고 주문하면 냉장고에서 반죽 꺼내서 손으로 얇게 뜨어내 만들어 줍니다.

다시마를 길게 채썰어 고명으로 올리고 호박, 파, 고추, 버섯 등이 조금 들어가 있습니다.


얇게 뜨는게 쉽지 않던데 잘 만드셨네요, 입안에 들어가는 식감 좋고 맘에 듭니다.


전분기 거의 없는 맑은 국물도 합격.


칼제비 5천원

수제비에 칼국수가 섞여서 나오는건데 다들 잘 아시죠?
국물맛이야 수제비와 같고, 칼국수면에서는 특별함을 찾진 못했습니다.






먹고 싶었던 수제비였는데 기분좋게 한그릇 잘 먹고 나왔습니다.
앞으로는 이동네 올일이 상당히 많을텐데 수제비나 김밥 생각나면 자주 들릴것 같네요.

주소 : 서울 강남구 논현동 4-10
연락처 : 02-512-9097



덧글

  • 2019/04/14 21:46 # 답글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2019/04/15 00:17 # 비공개

    비공개 답글입니다.
  • kihyuni80 2019/05/18 08:30 # 답글

    제품의 지나친 쫄깃함이 아닌, 잘 숙성한 반죽의 적당히 씹히며 부드러운 식감의 수제비 인가보네요.
    하지만, 신사동에서 제가 수제비 사 먹을 일은 없을것 같은 느낌이...ㅎㅎ
  • 레드피쉬 2019/05/19 08:48 #

    넵ㅎㅎㅎ 기분좋게 먹었습니다ㅎㅎ
댓글 입력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