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드피쉬의 식도락

redfish.egloos.com



[합정역 양화정] 시끄럽지만 돼지갈비맛있는집 레드리본 [돼지고기편]


합정원정을 다녀왔습니다. 감자탕집, 돼지고기집, 여러곳에서 선정한 양화정숯불갈비.


간판입니다. 요즘은 간판도 꾸준히 잘 찍고 다니고 있는것 같네요.
합정역에서 몇가지 봐둔 고깃집이 있었는데, 여러가지 이유로 이곳에 가게 됐네요.

메뉴판은 가게 분위기상 찍질 못했는데, 다른건 기억이 안나고 돼지갈비는 1인분 13000원이였던걸로
기억합니다. 돼지고기 가격이 많이 올랐죠. 요즘 삼겹살 12000원하는곳도 수두룩하죠.
조금있으면 쇠고기를 따라잡을 기세네요. 더 오르면 쇠고기 먹어야죠..그럼 다시 내려갈테고.


기본세팅이네요. 일단 개인별로 밑에 종이를 깔아주는것은 맘에 듭니다만,
분위기가 너무 시끄럽네요. 시장바닥같은 분위기네요. 여기저기 회식도 많이 하시는것 같고...


구워먹을 마늘도 있네요. 사실 마늘 구워먹는걸 그렇게 선호하지 않습니다. 생마늘도 선호하지 않고..



청포묵이랑 무채 그리고 겉절이. 겉절이는 맛있더군요. 다른건 일체 손도 안댓고.


상추도 조금 나오고 동치미도 나오네요. 상추는 한번인가 싸먹었네요.
원래 쌈싸먹는걸 별로 선호하지 않습니다. 재료 본연의 맛을 선호하는지라.


돼지갈비 2인분.
양은 많지도 적지도 않은 정도라 생각됩니다. 근데 갈비가 맞나요?ㅎ
저는 구별을 잘 못합니다만 다른 블로그에 포스팅된 글들을 살펴보니 전지 목살이라고 하시던데..
상관없이 맛만 좋으면 크게 개여치 않습니다.부위 아시는분은 알려주세요.


고기 상태는 좋아보이죠?


와사비 파무침. 개인적으로는 고추가루로 버물림을 한 경상도 스타일의 파저래기(?)를 좋아합니다.
경상도에서는 상추와 파를 같이 묻치는 경우가 많죠.


굽기 시작합니다. 돼지 갈비는 숯불에 구워야 제맛이죠. 삼겹살은 개인적으로 석쇠에 굽는것보다
불판에 굽는걸 선호합니다. 삼겹살에서 나오는 기름에 콩나물이나 김치를 구워먹는걸 좋아하기때문입니다.
어쨋든 돼지갈비는 숯불이 더 낫다고 생각되네요.


잘 구워지고 있네요. 서빙하시는분들이 알아서 구워주십니다.
사실 2명이서 가면 한명은 굽고 한명은 먹는 시스템이 구축되기 쉬운데 이런점은 좋네요.
고기 뒤집어야 할텐데하는 마음을 가지는 순간 어느샌가 나타나서 뒤집어 주시고 갑니다.
테이블 숫자가 꽤 많은 편인데 적절하게 알아서 잘 하시더군요.
물론 서빙하시는 분의 숫자도 적지 않습니다.


먹기 좋게 잘 잘린 돼지갈비.


잘 익은것을 한점 맛보는데, 찾아온 보람있네요. 맛있습니다.
양념이 살짝 과한 감이 있는데 거슬릴 정도는 아닙니다. 양념을 조금만 덜 달게 했으면 하는 아쉬움은
있습니다만 이정도면 상위권의 맛을 낸다고 볼수 있겠네요.


다 구워진 고기들은 이렇게 끝쪽으로 몰아놓고 먹습니다.
고기를 추가할까 하다가 2차로 다른것을 맛봐야 하기에 여기서 고기는 스톱하고 공기밥하나 주문.
고기가 맛이 없어서 주문안한건 아니고 충분히 맛있었습니만, 기대되는 2차가 있었습니다.
그리고 2차에서 아주 만족스러운 오토시를 발견했는데, 그건 다음 포스팅에서...


공기밥이야 따로 찍을 필요없고 우거지국이 따라 나옵니다. 따로 팔기도 하더군요.
점심때 오게 된다면 주저없이 우거지국을 선택할 정도의 맛.
우거지국자체가 깔끔할 필요는 없는데 상당히 깔끔한 맛이네요. 진한 우거지국을 선호하시는 분들에게는
안 맞을수도 있겠지만, 깔끔한 우거지국도 맛있네요. 괜찮습니다.
우거지 전문점을 해도 망하지 않을 정도의 맛입니다.잘된다고 하기엔 호불호가 약간 갈릴듯한 맛이여서..

돼지갈비맛도 괜찮았고 우거지국도 괜찮았습니다만 분위기가 너무 시끄럽네요.
조용히 한잔하고 가야지하는 마음으로 갔다가는 전혀 맘편히 못 드시고나올 정도의 분위기.

다음번에 오게 된다면 충청도 돼지고기집이 있다는데 그곳을 방문해볼 요량입니다.

2차도 그렇고 3차로 갈까 말까 고민했던 곳도 그런데 이곳의 식당이름들이 상당히 직설적이더군요.
어쨋든 간만에 돼지갈비 맛있게 먹고 왔습니다.

다음번엔 성산동 왕갈비를 방문할예정입니다.



핑백

  • 레드피쉬의 식도락 : 레드리본서베이[돼지고기편] 2012-12-06 15:48:21 #

    ... 수 있는 돼지고기'라는 얘기도있습니다. 촉촉하고 부드러운 육즙좋은 돼지고기. 다만 독특한 시스템에 개인적으로 자주 가는곳은 아닙니다. 2. 합정역 [양화정] http://redfish.egloos.com/737643양념돼지갈비로 제법 이름을 날리고 있는곳이죠. 제가 생각하는 전형적인 돼지갈비집인데 시끄러운 내부 꽉찬 손님,단체예약손님, 달달한 양념, 목살과 전지부 ... more

덧글

  • 코끼리 2011/07/06 15:54 # 답글

    돼지 갈비 먹고 싶어요 ㅜ 못 먹은지 너무 오래됐네요 ㅜ
  • 레드피쉬 2011/07/06 18:03 #

    ㅋㅋ홍대나 석계쪽은 돼지갈비잘하는곳
    없으신가봐요ㅎ

    얼른 드세요!!!!
  • kihyuni80 2011/07/06 16:37 # 답글

    초등학생 시절즈음엔 가족들과 외식을 하면 돼지갈비를 종종 먹었지요.
    요샌 돼지갈비를 먹으로 식당엘 가는일이 잘 없는 듯 합니다.
    삼겹살 먹다가 갈비로 갈아타는 경우는 있어도 말이죠.

    왜 그렇게 변한건지 이유는 통 모르겠네요. ㅎ
  • 레드피쉬 2011/07/06 18:04 #

    저도 돼지갈비는 정말 오랜만입니다ㅋ

    삼겹살을 이상하게 저도 많이 먹었네요
    ㅋㅋ그래서인지 돼지갈비가 더 맛있게
    느껴졌나봅니다ㅋㅋ
  • 카이º 2011/07/06 20:29 # 답글

    우거지국 맛있게 하면 또 괜찮은데 말이죠 ㅎㅎㅎ
    저기 소셜커머스에 한번 올라왔던 곳 같아요~

    개인적으로 갈비는 생이 나은거 같아서..
    양념은 달아서 영 그렇더군요 ㅎㅎ
  • 레드피쉬 2011/07/06 21:34 #

    ㅋ저도 양념갈비의 양념은 갈비의 맛을
    돋보이게 해주는 선에서 그쳐야된다고
    생각합니다!!
    요즘은 양념맛이 고기맛을 지배하는곳이
    많죠ㅋ저도 생갈비가 좋습니다ㅋ
  • 2011/07/06 20:49 # 답글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레드피쉬 2011/07/06 21:36 #

    시끄러워 죽는줄 알았다ㅋㅋ
  • 초록불 2011/07/06 21:19 # 답글

    성산동 왕갈비...^^

    맛있게 드시기 바랍니다.
  • 레드피쉬 2011/07/06 21:35 #

    고대하고 있습니다ㅋ
    일단 비쥬얼은 좋아보이던데ㅎ
    맛은 봐야알겠네요!!!
  • 열혈팬 2011/07/07 15:21 # 삭제 답글

    오오미... 이집은 그렇게 막 땡기지는 않는구만요...


    음식맛을 중요하게 여기기도 하지만 저렇게 너무 탁 트인 개방형에다가 분위기까지 시끄러운건

    왠지 먹을떄라던지 먹고나서 그렇게 유쾌한 기분이 들진 않더라구요....
  • 레드피쉬 2011/07/07 16:44 #

    나도 조용한 분위기를 좋아하긴 하지만
    고기맛은 나쁘지 않더라~ㅋㅋ
  • 맛집찾아삼만리 2011/07/15 13:28 # 삭제 답글

    제가 정류점 사장님과 친해지면서 들은 왈~
    갈비는 포뜨는 형식이 되서 원형체로 오기가 어렵습니다
    약간 원형체의 경우 전지와 목이 섞이는 부분을 쓴다 하네요 식감이 좀 좋아서..
    소야 포붙이기를 많이 하지만 돼이진 별로 없다 하네요 ㅋ
    진정 돼랑이 갈비는 찾기 힘든듯
    거의 맛집 보면 전지목이 많아서...
  • 레드피쉬 2011/07/17 23:48 #

    진정 갈비를 찾으시면 알려주십시오ㅎ

    들러주심에감사드리고 설명 감사합니다
  • 파란고양이 2013/02/25 14:28 # 삭제 답글

    고양시쪽과 인천논현쪽에 화동갈비라고 있습니다.
    제가 아는한 100% 돼지갈비가 나오는 집입니다. 혹시나 기회되시면 방문해 보셔도 좋을거 같습니다.
  • 레드피쉬 2013/02/25 14:40 #

    이미 다녀왔습니다^^ 포스팅찾아보시면 있는데 거기도 100%갈비가 아닌 목살을 붙여씁니다~
댓글 입력 영역